최종편집
2019-09-20 오전 5:5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서산뉴스
종합뉴스
정치
포토뉴스
문화·예술·축제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소식
교육
교육소식
라이프
먹거리
볼거리
사설·칼럼·기고
시사&칼럼
포커스인
탐방
인터뷰
지선(地選)프리즘
기업탐방
서산엄마들의
모임카페 톡톡
게시판
시민기자뉴스
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자유게시판
2019-07-18 오후 3:06:45 입력 뉴스 > 종합뉴스

[사건.사고] 해삼 싹쓸이 일당 검거 (선장 등 2명 구속)
- 무허가 잠수장비 이용 해삼 약 20톤(시가 6억원) 불법 채취



 

무허가 잠수장비 이용 해삼 약 20(시가 6억원) 불법 채취태안해양경찰서(서장 김환경)는 무허가 잠수장비를 이용해 불법으로 해삼을 채취한 선장 및 잠수부 이모(52)씨 등 2명을 구속하고, 불법조업에 가담한 김모(55)씨 등 2명을 수산업법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10일 태안군 원북면 소재 신도 인근 해상에서 무허가 잠수기 조업 후 해양경찰의 해상 검문검색에 불응한 채 약 3시간, 80km를 도주하다 결국 해양경비법 위반 혐의로 태안해경에 체포되었다.

현행범 체포 후 도주 경위 등에 대한 태안해경의 조사결과, 전날 오후 5시경 보령시 오천항에서 어선위치발신 장치(V-PASS)를 끄고 무단으로 출항하여 태안군 원북면 소재 신도 인근해상에서 불법 잠수기 어업을 하였으며, 단속을 피하기 위해 도주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증거 인멸을 위해 해상 도주 중 불법 포획 해삼 약 200kg을 바다에 버리는 치밀함까지 보였다.

또한, 잠수장비 및 수법 등으로 보아 불법 잠수기 어로를 상습적으로 해왔을 것으로 보고 여죄 등을 조사한 결과, 작년 11월부터 해삼 약 20(시가 약 6억원 상당)을 불법 채취한 것으로 드러났다.

불법 잠수기 조업은 태안지역의 고질적인 지역형 불법어업으로 매년 어민들이 그 피해를 호소해 왔으며, 해양생태계 파괴는 물론 해양자원 고갈 우려마저 있었다.

태안해양경찰서 소병용 수사과장은 무허가 잠수기 어업 시 수산업법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하게 된다,“불법 잠수기 어업과 같은 조직적이고 상습적인 남획형 불법조업에 대해서는 가능한 경찰력을 총동원하여 단속을 강화하는 등 무관용 원칙으로 근절될 때까지 형사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태안해양경찰서는 지난 63일에도 해·육상 잠복근무를 통해 태안군 근흥면 옹도 인근 해상에서 불법 잠수장비 이용, 해삼 약 150kg(시가 500만원 상당)을 불법 채취한 선장 A(57) 3명을 수산업법 위반 혐의로 의법 처리한 바 있다.

가대현기자(ssinews@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31,503,441
  어제 : 43,218
  오늘 : 17,790
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 충남 서산시 번화2로 27 3층 | 제보광고문의 TEL 070-7787-8789, 010-5429-7749 FAX 041-666-040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 3. 12.|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
발행인:문경순 편집인:박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
Copyright by s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sinews@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