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05-26 오전 8:29: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사업영역 | 시민제보 | 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서산뉴스
종합뉴스
정치
포토뉴스
문화·예술·축제
문화축제소식
단체행사소식
교육
교육소식
라이프
먹거리
볼거리
사설·칼럼·기고
시사&칼럼
포커스인
탐방
인터뷰
지선(地選)프리즘
기업탐방
서산엄마들의
모임카페 톡톡
게시판
시민기자뉴스
기사제보
시민기자신청
자유게시판
2019-05-08 오후 3:31:36 입력 뉴스 > 정치

김영수의원, 5분 발언 ‘토종 씨앗’ 보존 위한 대책 마련 촉구
토종 씨앗으로 종자 주권 및 식량 주권 확보



                                김영수 도의원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 김영수 의원(서산2)8() 열린 제311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토종씨앗의 멸종위기가 현실화 되고 있다며, 사라지는 토종씨앗의 보존을 위한 대책을 마련하고, 충남도 차원에서 토종 씨앗 사업을 주도해 나갈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김영수 의원은 종자 회사들은 최대한의 이익을 내야 하므로, 종자를 최대한 많이, 지속적으로 팔았으며 농민들 또한 수확량이 많고 병해충에도 강한 신품종을 심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우리의 토종씨앗들이 사라지게 되었다며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이어, “종자 기업들은 수확량 증대를 위해 병충해, 무더위, 제초제 등에 잘 견디는 우수한 유전적 형질을 갖춘 작물들을 추출해 각종 농작물에 주입시켜 유전자를 변형시킨 유전자 조작 작물(GMO)을 개발하고있는 작금의 문제를 제기했다.

 

또한 유전자 조작 작물은 이미 유전자 변형이 이루어져 그 다음해에 농사를 위한 종자를 사용할 수 없다, “이제 우리 농민들은 생존을 위해 매년 씨앗을 사서 심어야 농사가 가능하게 되었고, 종자 기업들의 시장 독점으로 씨앗의 가격 또한 천정부지로 상승하고 있다며 우려를 표했다.

 

이어, “종자 주권과 식량 주권을 되찾기 위해 토종 씨앗을 보존하려는 민간차원의 노력이 꾸준히 이어져왔지만, 자본이나 기술력이 영세해 토종 씨앗의 멸종을 막아내기에는 역부족인 것이 현실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영수 의원은 토종 씨앗의 멸종과 감소는 단순한 씨앗 하나의 문제가 아니며, 미래 세대의 생존과 직결된다는 인식을 가지고 토종 종자의 멸종과 감소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를 위해, “충청남도에서 직접 관리·운영하는 가칭 충청남도 토종씨앗 복원센터 설립해 사라지는 토종 씨앗을 수집·보존·복원해 종자 사업을 충남도의 전략적인 미래 수출 산업으로 육성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김영수 의원은 민간 차원에서 진행되고 있는 토종 씨앗 보존 활동에도 많은 관심을 두고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할 것이다라며 발언을 마무리 했다.

가대현기자(ssinews@daum.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방문자수
  전체 : 125,708,471
  어제 : 59,551
  오늘 : 20,842
서산당진태안인터넷뉴스 | 충남 서산시 읍내동 230번지 2층 | 제보광고문의 TEL 070-7787-8789, 010-5429-7749 FAX 041-666-0405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9. 3. 12.| 등록번호 충남 아 00056 호
발행인:문경순 편집인:박영웅 | 청소년보호책임자 문경순
Copyright by ssinews.co.kr All rights reserved. E-mail: ssinews@daum.net